성남, 올해 제1회 추경예산 3조 423억원 편성...406억원 증액
2018/04/12 17:42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 고교 무상교복, 공공와이파이, 성남시 의료원 출연금 민생관련 사업 추진 가능해져 -
 
성남시가 올해 제1회 추가경정수정예산을 406억원 증액된 3조 423억원으로 지난 9일 시의회 의결을 거쳐 최종 확정했다.
이날 오전 10시에 예정된 성남시의회 본회의 일정을 앞두고 여야 의원들은 성남FC 예산에 대해 이견을 좁히지 못하다가 우여곡절 끝에 오후 6시 5분 본회의를 열어 민생현안 예산과 조례안 등 33건을 최종 의결 처리했다.
이번 추경수정예산으로 성남시 예산 총 규모는 당초 예산 3조 17억원 보다 1.35% 증액된 3조 423억원이다.
이중 일반회계는 372억원 증가한 2조 901억원, 특별회계는 33억원이 증가한 9522억원 규모다.
일반회계 세입예산은 지방세 수입 200억원, 지방교부세 20억원, 조정교부금등 31억원, 국도비 보조금 121억원 등 372억원을 증액했다.
일반회계에 반영된 주요사업은 △서비스 자가통신망 고도화 사업 18억 5천만원 △시내버스 공공와이파이 회선 사용료 3억 5천만원 △고등학교 신입생 무상교복 지원 26억 6천만원 △국제 의료관광 컨벤션 개최 3억 2천만원 △산림 병해충 방제 사업 1억 2천만원 △성남시 의료원 출연금 139억원 △위례지구 주민센터 신축 22억원 △공동주택 공동시설 보조금 29억원 △시내버스 재정지원 30억원 △밀리언파크 조성사업 9억원 △수진 소공원 조성지 토지매입비 18억원 등이다.
그동안 시의회 여·야 의원의 격론 끝에 8차례나 무산되었던 고등학교 신입생 무상교복 지원 사업은 8전9기만에 예산이 반영됨에 따라 사업을 시작할 수 있게 됐다.
2018년도 본예산 심의 과정에서 삭감돼 올해 1월 1일 이후 서비스 중단됐던 시내버스 공공와이파이사업 또한 5월 중 개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그러나 시민프로축구단 성남FC 운영비 55억원과 고교 1~3학년인 만 16~18세 청소년(현재 3만5000여명)에게 학교 급식비 지원 차원에서 1인당 50만원을 지역 화폐(성남사랑상품권)로 지급하려 했던 청소년배당 175억 6000만원은 전액 삭감됐다.
이중 삭감된 시민프로축구단 성남FC 운영비는 양당간 합의를 통해 오늘 16일 원포인트로 임시회를 열어 예산을 다시 처리하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늦었지만 고교 무상교복 지원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돼 다행이다” 면서 나머지 성남FC 운영비도 여야 합의로 열릴 예정인 다음 임시회에서 통과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wjd@empas.com
아이디위클리(www.idweekly.com) - copyright ⓒ 아이디위클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내정로165번길 38 601동 145호(양지마을) ☎ 010-5506-7610 | Fax 0504-189-7610 | 주간신문 : 경기 다00585 등록일: 2000.06.09. | 인터넷신문 : 경기 아50819 | 발행·편집인: 정권수 | 사업자등록번호 : 574-87-00856 | 이메일: newwjd@empas.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정권수 
      Copyright ⓒ ㈜아이디위클리 Co, ltd All rights reserved. 
      아이디위클리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