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절 증후군을 극복하는 비법 - 심리적 미용
2018/09/30 10:24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img.jpg
 
명절이 지나면 명절증후군으로 인해 정신적 스트레스와 심리적 피곤함을 호소하며 상담의뢰를 하는 분들을 만나게 됩니다.
이럴 때 필요한 것이 바로 심리적 미용인데요.

심리적 미용이란,
우울한 기분을 풀고 생활에 자신감을 불어넣어 긍정적이고 유쾌한 심리상태를 만드는 것을 말합니다.
심리적 미용은 나쁜 감정제거방법과 건강한 심리 훈련방법으로 나눌 수 있는데요.

나쁜 감정 제거방법으로는
취미를 통해 우울함을 제거하는 방법
눈물로 우울함을 해소하는 방법
마음속 고충을 하소연 하는 방법
아름다운 마음 가꾸는 방법 등이 있습니다.

건강한 심리 훈련방법으로는
음악 훈련하는 방법
휴식 훈련하는 방법
미소 훈련하는 방법

그중 미소 훈련하는 방법은 가장 빠른 효과를 볼 수 있고 방법도 간단합니다.

첫째, 유쾌한 기분을 유지하자
가족들을 만나면 주는 것 없이 싫은 사람들도 있고 특히 얘기 나누면 기분 나쁜 사람도 있기 마련이죠.
이럴 때 나 자신에게 이렇게 말해주는 겁니다.
어느 누구도 너를 기분 나쁘게 하게 허락하지 않을 거야
널 지켜줄게, 걱정하지마
내 옆에 있으면... 넌 기분 좋을 거야

둘째, 유머와 농담을 적절하게 사용하자
일상에서 적절한 농담과 유머는 기분도 좋아지고 긴장을 풀어주고 심리적 균형도 유지해주는 윤활유가 될 수 있겠죠.

셋째, 속마음을 털어 놓자
친구나 상담사에게 스트레스를 주는 사람에 대해 뒷담화를 해서 마음에 맺힌 것을 풀자.

넷째, 너그러움과 관대함을 베풀자
며느리가 많은 집에선 보이지 않는 힘겨루기와 비교, 질투로 묘한 긴장감이 흐르게 되는데요.
아랫동서이지만 나이는 많을 때, 둘째가 결혼은 먼저 해서 집안 대소사를 다 관여하고 있는데 손윗동서가 새로 들어왔을 때 가장 어색하고 어려운 관계이기도 합니다.
상담할 때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하는 이슈이기도 하죠.
이럴 때 심리적 게임에 걸려 서로 상처주거나 힘겨루기를 하기도 하는데
비즈니스 관계라 생각하면 이성적으로 대할 수 있게 되고, 한발 물러서서 마음을 열고 폭넓게 품고 관대함을 베풀게 됩니다.

상상 미용법 활용하기
 
매일 밤 잠들기 전에 단정하게 가부좌를 틀고 침대에 앉아 호흡을 깊게 세 번 한 뒤 온몸에 힘들 빼고 자연스럽게 호흡을 해 보세요.
물이 맑은 호숫가에 있고 머리위에는 밝은 달이 떠 있다고 상상해 보세요.
이 상태에서 내 피부가 달빛처럼 깨끗하고 호수처럼 촉촉하다고 상상해 보는 거에요.
이 미용법을 15분씩 2주 정도만 지속하면 효과를 볼 수 있을 겁니다.


글 진앤수교육심리상담연구소(www.jinnsu.com) 소장 이상옥
단국대학교 상담심리 교육학 박사
가족상담전문가/이마고 부부상담 전문가
(한국가족상담협회 평생회원/ 한국상담학회 정회원/ 한국상담심리학회 정회원)
용인서부경찰서 청소년 선도심사위원
용인소방서 심신건강 전문상담 위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wjd@empas.com
아이디위클리(www.idweekly.com) - copyright ⓒ 아이디위클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내정로165번길 38 601동 145호(양지마을) ☎ 010-5506-7610 | Fax 0504-189-7610 | 주간신문 : 경기 다00585 등록일: 2000.06.09. | 인터넷신문 : 경기 아50819 | 발행·편집인: 정권수 | 사업자등록번호 : 574-87-00856 | 이메일: newwjd@empas.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정권수 
      Copyright ⓒ ㈜아이디위클리 Co, ltd All rights reserved. 
      아이디위클리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