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2-24(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8.11.23 10:1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kkk.jpg

[아이디위클리]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위원장 김달수, 더민주, 고양10)는 11월 22일 상임위 회의실에서 전 기관에 대한 2018년도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하였다.
이날은 그 동안 실시한 감사에 대한 총평차원의 ‘정리감사’의 성격으로, 특히 지난 14일 중단되었던 경기문화재단 소관사항에 대한 감사를 겸해서 이루어졌다.
양경석 부위원장(더민주, 평택1)은 경기천년 사업과 관련해 기관간 협력부재와 천년을 상징할 수 있는 상징물이 없음을 지적하며 “향후에는 이를 보완한 사업계획마련”을 주문했다.
강태형 의원(더민주, 안산6)은 낙하산 인사 방지와 함께 문화체육관광분야 예산과 관련하여 어린이 및 노약자 등 “사회적 약자들을 위한 정책 개발 및 예산확보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김용성 의원(더민주, 비례)은 경기문화재단 대표이사 직무대리는 창작센터 횡령사건을 인지하였음에도 불구, 책임을 다하는 자세를 보이지 않음을 지적하며 “원인분석 및 재발방지”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촉구했다.
김달수 위원장은 “이번 행정사무감사에서 집행부와 산하기관 전체적으로 많은 문제점이 노출되었다”며 향후 지적사항 개선과 더불어 “경기도 문화체육관광국은 산하기관에 대한 관리감독을 보다 철저히 해줄 것”을 주문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 경기문화재단 등 혁신 주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