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9-17(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1.28 12:5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sncounparkgs.jpg

[아이디위클리]박광순 성남시의원(자유한국당, 재선)은 28일 제242회 성남시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성남시에 경기 동·남부권 국가 ‘도박문제관리센터’를 설치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2017년 국무총리실 산하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에서 발간한 ‘사행산업이용실태보고서’에 의하면 우리나라 합법적인 사행산업 총매출 규모는 년 약22조이지만 불법 도박 판돈이 년간 80조에서 많게는 170조 정도로 추정된다고 주장하면서 도박으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고 구제하기 위한 국가 및 지방정부 차원의 대응이 절실하다면서 대책마련을 주문하였다.
성남시 분당구에 소재한 경마, 경륜, 경정장에 2017년 연인원 약 90만 명이 입장하여 5,000억 정도를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하면서 교통이 편리한 지리적 여건으로 지역주민뿐만 아니라 경기도 용인, 광주 등 동·남부권 주민과 강원도 원주 지역까지 잠재적 이용자가 수백만에 이르러 국가 ‘도박문제관리센터’를 성남에도 설치해야 한다는 것이다.
박광순 시의원은 “도박중독으로 인한 가정파괴 등 사회 전반에 심각한 영향을 미치는 부작용을 예방하고 치유하여 건전한 여가 및 레저문화를 정착하는 것이 최고의 사회복지라고 주장하면서 성남시에 국가 ‘도박문제관리센터’유치를 위하여 지역 국회의원과 성남시장이 적극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현재 전국에 15개의 국가도박문제관리센터가 있으며 이중 경기도에는 남부(수원)와 북부(고양)에 각 1개소가 있으나 1,300만 경기도 인구에 비하면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박광순 의원, 성남에 국가 ‘도박문제관리센터’ 유치 촉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