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8-25(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1.30 09: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아이디위클리]경기도는 오늘(29일) 정부의 ‘도봉산 포천선(옥정~포천) 사업’에 대한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결정을 적극 환영합니다.
이번 결정은 정전 이후 70년 가까이 국가안보를 위해 희생을 감내해온 경기북부 지역 발전의 전환점이 될 것입니다. 특히 경기북부에서 유일하게 철도가 없었던 포천의 변화를 이끌 것이라 기대합니다.
경기도가 정부, 포천시와 긴밀히 협력하여 사업을 신속히 추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함은 물론 정부의 국가균형발전사업 이행에도 적극 협력하겠습니다.
다만, 도봉산 포천선(옥정~포천) 사업과 함께 건의한 ‘신분당선 광교~호매실 연장사업’이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대상에서 제외된 점에는 아쉬움을 표합니다.
이 사업은 이미 2003년 예비타당성 조사에서 경제성을 인정받았을 뿐만 아니라 광역교통개선부담금 5,000억 원이 확보돼 있습니다. 따라서 최소한의 재정 투입으로도 추진이 가능한 상황입니다.
지난 2006년 호매실 택지개발 시 정부가 해당 사업 추진을 약속한 바 있는 만큼, 경기도는 국가 정책에 대한 신뢰도 제고를 위해 신분당선 광교~호매실 연장사업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입니다.
10년 넘게 사업이 지연되면서 극심한 교통난에 시달리고 있는 경기 서남부 주민들의 아픔을 외면해서는 안 될 것입니다. 주민들의 숙원이 반드시 이루어지기를 기대합니다.


2019. 1. 29.
경기도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입장문]경기도, “도봉산 포천선(옥정~포천) 사업 예타 면제 환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