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8-19(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2.25 11: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snfcimg.jpg

[아이디위클리]K리그1으로 복귀한 성남FC가 시민들과 함께하는 2019시즌 출정식을 갖고 올 시즌 ‘제2의 도약’을 다짐했다.
성남은 지난 23일(토) 오후 3시 AK플라자 분당점(서현역 위치) 1층 시계탑 광장에서 올 시즌의 출발을 알리는 출정식을 개최했다.
출정식에는 남기일 감독 이하 선수단 전원이 자리했으며 은수미 구단주, 이재하 대표이사 및 구단 이사진과 강상태 성남시의회 부의장을 비롯한 성남시의원, 성남시 관계자 등 많은 내빈이 참석해 자리를 빛내주었다. 또한 성남FC 팬들과 성남 시민 등 약 1,000여명이 1, 2층을 빼곡히 채우며 인산인해를 이뤘다.
이번 출정식은 선수단의 프리시즌 모습과 각오가 담긴 오프닝 영상과 함께 시작을 알렸다. 이어 선수단 소개, 은수미 구단주의 인사말과 성남시의회 강상태 부의장의 축사 등 내빈들의 환영사가 이어졌고 남기일 감독과 주장 서보민의 인사말이 더해졌다.
2부에서는 성남FC 까치홍보단 ‘러블리맥’의 신나는 응원으로 분위기를 고조시키고 2019 유니폼 로드쇼와 팬들과 함께 하는 레크레이션이 진행되며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했다.
서보민과 김정현의 홈 개막전 공약도 이어졌다. 서보민은 홈 개막전 승리 시 경기장에 울려 퍼지는 ‘그대에게’ 곡에 맞춰 선수단 전체가 춤을 출 것을 약속했고 김정현은 골 세레머니로 팬들과 함께 하는 포즈를 제안해 홈 개막전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행사의 마지막엔 자유롭게 선수들과 함께 사진을 찍고 사인도 받을 수 있는 어울림의 시간이 이어지며 자연스럽게 출정식이 마무리되었다.
남기일 감독은 “출정식에 함께 해주신 성남시민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성남FC는 겨울 동안 전력보강과 전지훈련을 통해 더욱 공격적이고 역동적인 팀으로 변모했다. 올 시즌 상위스플릿 진출이라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선수단 모두 최선을 다하겠다.”며 올 시즌 포부를 밝혔다. 
출정식을 성황리에 마친 성남은 오는 3월 1일(금) 창원에서 경남FC와 원정 개막전을 치른다. 성남의 홈 개막전은 3월 10일(일) 오후 4시 FC서울전으로 성남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성남FC ‘2019 출정식’ 성료, 올 시즌 목표는 상위스플릿 진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