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7(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17 10:0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584326436305_1.jpg

 

[아이디위클리]성남수정경찰서는 16일 오전 11시 20분 익명의 한 남성이 산성파출소를 찾아와 서류봉투를 건네고 재빨리 사라졌다고 17일 밝혔다.


봉투 안에는 코로나19 사투를 벌이는 경찰관, 의료진에게 힘이 되고 싶다는 편지와 마스크, 현금 100만원이 들어 있었다. 익명의 남자가 작성한 편지 속에는 “저를 알려고 하지 마세요. 산성동 성남시민이요”라는 말과 함께 “코로나19 와 사투를 벌이고 있는 경찰과 의료진에게 도움이 되고 싶다”는 진심 어린 응원이 담겨있었다.


익명의 남성을 4시간 만에 찾았지만, 어르신의 선한 의도를 최대한 돕기(익명 기부)로 약속하고 바라는 대로 산성동행정복지센터로 안내해 의료진 등에게 기부하기로 했다.


한편, 지난 8일 중앙파출소에서는 한 시민이 “현장 경찰관들에게 마스크를 기부하고 싶다”며 연락이 와 확인해 보니, 기초생활수급자임을 알고 마스크는 사양 후 각티슈를 선물한 훈훈한 사례도 있었다.
 
박달순 서장은 “코로나 19로 다들 어려운 시기에 따듯한 마음을 가진 국민들이 있어 가슴이 따뜻해진다”며 “일선에서 최선을 다해 근무하는 분들에게 가장 값진 응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성남수정경찰서, ‘산성동 성남시민’ 마스크·현금 놓고 사라져 ‘훈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