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27(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1.09 09:3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뮤지컬광주공연사진16_라이브(주),극공작소 마방진_제공.jpg

 

[아이디위클리]5·18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아 제작된 창작 뮤지컬 ‘광주’가 지난 8일 뜨거운 박수 속에 서울 초연의 막을 내렸다.


지난달 9일부터 한 달간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상연된 뮤지컬 ‘광주’ 서울 초연은 1개월 간 40회 공연을 올리며 만 여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했다. 뮤지컬 ‘광주’는 평범한 시민들이 이뤄낸 숭고한 역사가 오롯이 담긴 작품 내용뿐만 아니라 13인조 오케스트라가 매회 선보이는 섬세하고 환상적인 라이브 선율로 극의 흐름을 밀도 있게 이끌며 보다 더 깊은 감동을 남겼다.


특히 5·18민주화운동기록관, 광주문화재단과 손잡고 5·18민주화운동 40주년 기획 특별전 ‘19800518-광주’ 전시회를 공연장인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에서 함께 열어, 5·18민주화운동을 소재로 만든 뮤지컬인 만큼 평소 근현대사에 관심이 있었지만 접할 기회가 적었던 젊은 관객들에게 공연의 이해를 돕기 위한 뜻깊은 자리를 제공해 큰 호응을 이끌어 냈다.


잊혀서는 안되는 역사의 한 부분을 소재로 삼아 새롭게 조명된 작품이기에 관심이 남다른 만큼 개막 후 반응 또한 뜨거웠다. “작은 빛이 하나하나 모여 커다란 횃불이 되는 작품.”, “특별한 의미와 무게를 지녀, 무대에 오르는 배우들 열정도 유독 뜨겁게 객석에 전달!”, “그간 5·18민주화운을 해석해 온 것과는 다른 연출, 음악을 통해 아픔을 이해하려는 작품!” 등 언론의 호평을 이끌어 냈다.


또 공연을 관람한 관객들 역시 “우리의 과거와 미래를 생각해 주는 찡한 뮤지컬”, “공연이 끝난 후에도 마음속에 짙은 여운이 남아있다.”,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 봐야 할 뮤지컬이다.” 등 관람 후 남아있는 뜨거운 감동을 전하는 후기들이 이어졌다.


뮤지컬 ‘광주’는 <2019 님을 위한 행진곡 대중화·세계화 사업>의 일환으로 기획된 작품으로, 1980년대 민중의 뜨거운 삶과 시대정신이 담긴 ‘님을 위한 행진곡’을 모티브로 대한민국의 민주주의 수호를 위해 치열하게 항쟁을 벌인 광주 시민들의 실제 이야기를 담아낸 작품이다.


뮤지컬 ‘광주’는 개막 전 화려한 출연진으로 한차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국내 내로라하는 뮤지컬 배우 민우혁, 테이, 서은광(BTOB), 민영기, 김찬호, 장은아, 정인지 등 총 38명이 캐스팅되어 기대를 모았으며, 총 40회차 동안 온스테이지 28명의 배우들이 40년 전 그날의 광주를 표현해내 지난 한 달 동안 서울을 광주로 물들이며 매회 전원 기립박수를 이끌어 냈다.


뮤지컬 ‘광주’의 뜨거운 여정은 12월까지 전국적으로 이어질 예정이다. 먼저 오는 11월 14일, 15일 양일간 경기도 고양시 고양어울림누리 어울림극장을 시작으로 11월 21일, 22일 부산광역시 부산시민회관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이후 11월 28일, 29일에는 전라북도 전주시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모악당에서 공연되며, 투어의 마지막을 장식할 지역은 그날의 생생한 흔적이 남겨 있는 광주 빛고을 시민문화관에서 12월 11일부터 13일까지 공연되어 2020년 뮤지컬 <광주> 초연의 성대한 막을 내릴 예정이다.


한편 뮤지컬 <광주> 투어의 대미를 장식할 지역인 광주지역 티켓 예매는 오는 10일 오후 2시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오픈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9774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뮤지컬 ‘광주’, 서울을 광주의 빛으로 물들이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