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14(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4.02 08:5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01_210331 제48회 상공의 날 기념식.jpg

 

[아이디위클리]㈜LG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 ㈜평화 김무연 회장, ㈜피유시스 권인욱 대표이사가 상공의 날 기념식에서 최고영예인 ‘금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대한상공회의소는 3월 31일 오전 서울 세종대로 상의회관에서 ‘제48회 상공의 날 기념식’을 개최하고, 경제발전에 기여한 상공인과 근로자 248명에게 훈장과 산업포장, 대통령표창 등을 수여했다.  


이날 행사에는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참석해 코로나19 상황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는 기업인과 근로자를 격려했다. 상공의 날 기념식에 대통령이 참석한 것은 2013년 이후 8년만에 처음이다.


기념식에는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과 성윤모 산업부 장관, 장인화 부산상의 회장, 이재하 대구상의 회장,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이사, 김범수 ㈜카카오 의장 등 대한․서울상의 신임 회장단과 중소상공인 대표, 수상자 대표 등 60여명이 참석했다.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은 “지난 1년 코로나 혼돈 속에서도 우리는 K-방역과 헌신적인 의료진 그리고 묵묵히 책임을 다해온 상공인들의 노고 덕분에 잘 버텨왔다”며 “이제 백신 접종이 시작되고 경제도 재개의 조짐을 보이며 긴 터널 끝 빛이 보이는 듯하다”고 말했다.

 
이어서 매달 적자로 투 잡을 뛰면서도 배고픈 형제에게 공짜 치킨을 건넨 치킨집 사장님의 미담을 언급하며 “생존의 문제와 맞닥뜨린 와중에도 나보다 어려운 사람들을 위하고 우리사회의 공존공생을 위해 기꺼이 무거운 짐을 나눠 들었던 많은 상공인들이 있었다”고 말했다.


최태원 회장은 “지금은 그 어느 때보다도 우리 사회가 기업의 역할이 필요하고 새로운 기업가 정신이 요구되는 시점”이라며 “변화 속에서 기회를 포착하고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기업은 혁신의 주체로서 우리 경제의 원동력이 된다”고 말했다.


또한 “기업이 열린 마음으로 이해관계자와 소통하고 교감하며 새로운 길을 모색하면 좋겠다”면서 “대한상의 회장으로서 많은 사람들을 만나고 다양한 목소리를 경청하겠다”고 밝혔다.


올해 금탑산업훈장의 수상자들은 첨단 IT산업부터 전통산업까지 오랜기간 한 자리를 묵묵히 지켜며, 국가경제와 산업발전에 이바지 하고, ‘소유’ 보다 ‘나눔’으로 사회공헌을 실천한 주인공들이라는 평가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은 디스플레이 패널사업을 글로벌 1위로 이끌었으며, 세계최초 초대형 디스플레이 개발 및 UHD OLED TV 세계 최초 상용화로 OLED TV의 세계 시장 선도에 결정적 역할을 했다. 또한 5G 특화 콘텐츠를 수출하고 해외 주요 통신사들과 5G 콘텐츠 연합체를 출범시키며 글로벌 리더십도 확보했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을 위해 장애인 직접 고용, 비정규직 인력 2800여명의 정규직 전환 등 고용 안정화 기여와 코로나19로 어려운 중소 협력사 지원 노력도 인정받았다.


김무연 ㈜평화 회장은 반세기가 넘는 53년 동안 염색‧날염분야 신기술 개발에 앞장서며 지속적인 투자와 섬유 가공기술 향상에 크게 기여하며 한국 섬유‧패션산업을 한 단계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받았다. 안산을 중심으로 시화‧반월 등 환경문제 해결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주도하며 ‘중소기업형 ESG 표준모델’ 마련에도 크게 기여했다.


권인욱 ㈜피유시스 대표이사는 국가기간산업의 핵심인 폴리우레탄 분야 발전에 35년간 매진하면서 국내 최초 탄소중립형 시멘트 대체재 개발, 바이오기반 자동차 내장소재 개발 등 ‘그린소재산업 성장’에 기여했다. 또한 정년 퇴직자 재고용 등 지역일자리 창출, 태양광 공장 증설, 파주지역 산업단지 환경정화 등 지역사회 공헌 노력을 인정받았다.


- 한국내화㈜ 김상배 사장, ㈜오뚜기라면 백창규 대표이사 ‘은탑산업훈장’ 수상


은탑산업훈장은 김상배 한국내화(주) 사장과 백창규 ㈜오뚜기라면 대표이사가 수상했다. 김상배 한국내화 사장은 철강 내화물 분야에 오랜 기간 몸담으며 기술연구소 설립을 통한 R&D에 주력하면서 국내 최첨단 질소산화물 배출감소 시스템 개발과 스마트 팩토리 구축 등 품질 혁신과 전문 인력 양성의 공로를 인정받았다.


백창규 오뚜기라면 대표이사는 해외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는 신제품 개발로 글로벌 시장 개척을 통한 수출 증대와 K-푸드 확산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동탑산업훈장은 김영석 에코플라스틱(주) 대표이사와 신병순 (주)케이엠 대표이사에게 돌아갔다. 철탑산업훈장은 이효근 에스디바이오센서(주) 대표이사, 석탑산업훈장은 이수능 ㈜무학 사장과 장문수 플루오르테크㈜ 대표이사가 수상했다.


산업포장은 차기철 ㈜인바디 대표이사, 안성현 ㈜디알텍 대표이사, 전병곤 (주)덕산레미콘 대표이사, 박기환 로체시스템즈(주) 대표이사, 김남준 삼창기연(주) 대표이사, 노상일 NGL Transportation 대표 등 6명이 수상했다.


나혁휘 ㈜아이티엠반도체 대표이사 등 15명이 대통령 표창을, 배민욱 ㈜대진기계 부사장 등 15명이 국무총리 표창을 받는 등 총 248명의 상공인 및 근로자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한편 이날 기념사에 나선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은 기존의 형식적인 방식 대신 TED 형식으로 진행하여 메시지 전달에 초점을 맞춰 눈길을 끌었으며, 최태원 회장 소개는 사회자 대신 박용만 前 대한상의 회장이 동영상으로 진행했다. 기념식 오프닝 영상은 이인용 삼성전자 사장이 깜짝 출연해 어린이 5명과 ‘상공인’과 ‘상공의 날’ 의미를 대화식으로 진행해 관심을 끌었다.   

 

캡처.JPG

 

금탑산업훈장 수상자 주요 공적

 

“韓 전자·ICT산업 기술혁신, R&D 투자로 4차산업혁명 토대 마련”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하현회 대표이사는 지난 35년간 LG의 주요계열사의 CEO를 역임하며 우리나라 전자·IT산업 발전을 선도하고 ICT 산업에 적극적인 R&D 투자로 4차산업혁명 토대 마련하였다. LG 의인상 운영 등 사회공헌활동, 중소협력사와의 상생, 좋은 일자리 창출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는 등 지역사회에도 크게 기여하였다. 


특히 5G 구축/신산업 발굴로 디지털 전환의 토대 마련, 디스플레이·TV산업 글로벌 경쟁력 확보에 기여했고 마곡 LG사이언스파크 조성으로 대한민국 R&D 중추적 역할 수행하는 등 국가 IT 생태계 발전에 기여해 왔다.     


“53년간 염색·날염 분야 기술개발로 한국 섬유‧패션산업 고도화‧경쟁력 제고” 김무연 ㈜평화 회장


김무연 회장은 한국 섬유산업 발전과 신기술 개발의 산증인으로 50여년간 염색과 날염 기술에 대한 지속적 투자와 R&D로 한국 섬유산업의 혁신을 주도하였다.  특히 대규모 설비자동화 투자(’17~’19년 12억원)를 통한 수익성 개선(당기순이익 40% 개선), 폐가스 재활용 회수기기 개발로 친환경 에너지 절감(연 2.7억원)에 노력을 기울였다.


정년연장(58→62세), 정년퇴직자 재고용 등 지역 장년층 고용증대, 경력단절 여성채용, 다자녀·다가족 포상 등 일하기 좋은 환경 조성 등 중소기업형 ESG 표준모델 정립과 기업가 정신 확산에 앞장서왔다.


“폴리우레탄 등 첨단산업‧그린소재 분야 독보적 기술혁신으로 성장 견인’ 권인욱 ㈜피유시스 대표이사 
   
권인욱 대표이사는 제조업 및 SOC 분야 핵심소재인 폴리우레탄 기술개발에 매진하면서 탄소중립형 친환경 시멘트 대체재 국내 최초 개발, 바이오기반 산업소재 개발 등 그린소재산업 성장에 크게 기여하였다.


바이오기술 기반 자동차 내장소재 개발로 그린소재산업 성장에도 기여하면서 현대자동차 친환경 수소전기차 내장재로 공급하여 수출증대에 기여했다. 근로자 100% 정규직 채용 및 정년퇴직자 재고용,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참여통한 지역청년채용 및 업계 최고 복리후생제도로 4년 연속 청년친화강소기업 선정되는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에 앞장서 오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5459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상공의 날 ‘금탑산업훈장’, ㈜LG유플러스 하현회, ㈜평화 김무연, ㈜피유시스 권인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