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5(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2.12.12 10:3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지난 4월 11일 치러진 제19대 총선 관련,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통합진보당 김미희(성남·중원) 국회의원이 징역 6월을 구형받았다.  

김 의원에 대한 11일 공판에서 검찰은 징역 6월을 구형하고 함께 기소된 관련자 2명에 대해서는 벌금 300만원을 구형했다. 

김 의원은 부동산을 소유했음에도 '재산 없음, 재산세 납부실적 없음'이라고 선관위에 신고, 재산신고서와 선거공보물에 허위사실을 기재·공표한 혐의와 선거 당일 오전 수정구 단대동 한 식당에서 고교 선배 등과 함께 같은 지역구에 출마한 무소속 정모 후보의 선거운동원 9명과 유권자 4명 등 13명에게 8만4천원 상당의 음식물을 제공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김미희 의원은 이날 검찰의 구형과 관련해 보도자료를 내고 "확정적 물증도 제시하지 않는 가운데 내려진 ‘아니면 말고’식의 공안탄압임이 분명하다"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당일 선거운동과 유권자 매수 협의는 명백히 허위 사실에 근거한 공안검찰의 김미희 죽이기의 일환으로 검찰의 공안탄압에 굴하지 않고 힘없고 소외받는 서민들과 약자들의 꿈을 실현하기 위해 싸울 것”이라고 밝혔다.

김 의원의 선고공판은 오는 27일 오전 10시 열릴 예정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미희 의원 선거법 위반 징역 6월 구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