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3(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6.04.18 09:5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c.jpg
 
경기도교육청(교육감:이재정)은 15일 오전 세월호 참사 2주기 추모식을 실시해 세월호 사고로 안타깝게 숨진 희생자들을 애도하고 추모했다.
 
이날 추모식은 도교육청 남부청사와 북부청사에서 동시에 진행됐다. 남부청사에서 진행한 추모식에는 이재정 교육감을 비롯한 도교육청 전 직원, 소속 기관장 및 교육장, 김주성 경기도의회 의장, 교원단체 및 교육시민사회단체 등이, 북부청사에는 문병선 제2부교육감을 비롯해 관할 교육지원청 및 직속기관장 등 총 800여 명이 참석했다.
 
추모식은 희생자들에 대한 묵념으로 시작해 추모영상과 공연, 추모사 낭독으로 이어졌다. 추모 공연 때는 희생 학생이 좋아했던 가수가 직접 만든 곡이 연주돼 애도 분위기가 고조되기도 했다.
 
이재정 교육감은 추모사를 통해 “눈부시도록 아름다운 봄이 왔지만 우리 가슴에는 봄이 멀기만하다”면서 슬픈 마음을 표현했다. 이어서 “사랑한다는 것은 기억하는 것”이라면서, “희생자들을 기억하며 그분들이 그토록 간절히 염원했던 새로운 교육을 만들어가는 것이 우리의 책임이자 과제”라고 강조했다.
 
이 교육감은 “기억을 넘어 희망으로 아픔을 넘어 성장으로, 교육으로 사람을 바꾸고 교육으로 세상을 바꿔나가겠다”는 의지를 밝히며 추도사를 마쳤다.
 
한편, 이날 추모식은 참석자들이 직접 작성한 추모 글이 담긴 리본을 ‘추모의 벽’에 붙이는 퍼포먼스를 하며 마무리됐다.
 
추모 리본에는 기억과 아픔을 넘어 희생자들이 남겨놓은 뜻을 새로운 교육으로 승화시키겠다는 경기도교육청 관계자들의 약속과 열망을 담았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교육청, 세월호 2주기 추모식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